지금부터 시리얼통신(RS232, RS422, RS485)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시리얼통신





RS232 란?

RS232는 EIA(Electronic Industries Association)에서 표준으로 제정한 통신 규격입니다.

여기서 RS는 추천규격(Recommended Standard)라는 뜻입니다.

RS232는 직렬 통신입니다. 직렬통신이란 쉽게 말하자면 한 번에 한 비트의 정보를 전달하는 통신 방식입니다. 직렬통신은 원거리 데이터 전송에 유리하며 주로 컴퓨터와 외부 장비간의 통신에 사용됩니다. 주로 20K baudrate 이하의 속도로 15m이내에서 통신이 가능하며, 비동기 통신이기 때문에 통신속도가 매우 중요합니다. 통신속도를 다르게 셋팅할 경우 데이터가 깨져서 들어오며 통신 자체가 안되게 됩니다.

그럼 지금부터 자주사용되는 RS232통신의 Dsub 9Pin 핀맵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RS232 핀맵

rs232-jshan

개발자들의 경우  2,3,5 번핀은 자주 사용을 하므로 주로 숙지를 하고 있는 편입니다.

이제 각 핀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 1번핀 (CD) : Carrier Detect의 약자로 데이터의 캐리어를 검출하는 하기 위한 핀입니다. DCD또는 CD로 불리웁니다.

 

  • 2번핀 (RXD) : Received Data라는 뜻으로 외부장치로부터 데이터를 수신받는 신호선입니다.

 

  • 3번핀 (TXD) : Transmit Data라는 뜻으로 외부장치로 데이터를 송신하는 신호선입니다.

 

  • 4번핀 (DTR) : Data Terminal Ready의 약자로 터미널 또는 컴퓨터가 모뎀에게 자신이 송수신 가능한 상태임을 알리는 신호선입니다. 일반적으로 컴퓨터등이 전원 인가 후 통신 포트를 초기화 한 후 이 신호를 출력합니다.

 

  • 5번핀 (GND) : Signal Ground(신호용 접지) 핀 입니다.

 

  • 6번핀 (DSR) : Data Set Ready의 약자로 모뎀이 컴퓨터 또는 터미널에게 자신이 송수신 가능한 상태임을 알리는 신호선입니다. 일반적으로 모뎀이 전원 인가 후 모뎀이 자신의 상태를 파악한 후 이상이 없을 때 이 신호를 출력합니다.

 

  • 7번핀 (RTS) : Ready To Send의 약자로 컴퓨터가 모뎀등에게 데이터를 받을 준비가 됐음을 알리는 신호선입니다.

 

  • 8번핀 (CTS) : 모뎀 등이 컴퓨터와 같은 장비에게 데이터를 받을 준비가 됐음을 알리는 신호선입니다.

 

  • 9번핀 (RI) : Ring Indicator입니다.

 

이상으로 RS232에 대해 알아봤습니다. 다음편에서는 RS422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



이전 기사행복한 채광이 드는 신혼집 프롤로그 :)
다음 기사시리얼통신(RS422)에 대해

회신을 남겨주세요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