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는 2월 16일 오전 4시를 기점으로 기본요금은 8백원오른 3천8백원 심야요금은 1천원 오른 4천6백원으로 각각 인상된다고 밝혔습니다.

중형택시 요금도 주간 3천8백원, 심야 4천6백원으로 인상됐습니다. 심야할증 적용시간은 현재와 동일한 자정~오전4시 입니다.

또한, 대형택시와 모범택시의 기본요금도 6천5백원으로 인상되며 10원단위로 나오던 심야할증요금은 앞으로 100원단위로 반올림 적용한다고 합니다.




약 5년만의 기본요금 인상이지만 시민들의 반응은 차갑습니다. 서비스 개선이 선행되지 않은 상태로 요금이 오르는 것은 부적절 하다는 반응입니다.

서울시는 오는 16일부터 보름간 약 7만여대의 택시에 미터기를 업데이트 할 예정이고 이 기간에는 택시 내부에 요금표를 부착할 예정이라고 합니다.



이전 기사프랑스 파리 화재 방화 추정
다음 기사신혼집 꾸미기 – part. 1 거실편